저작권 보호를 받고 있습니다. 무단도용을 금합니다. © 무릎이임선경
 
작성일 : 15.03.10 11:27

어떻게 나를 잘 알지?


천사가 너의 손에 사용설명서라도 주었던 걸까?
너는 신기할 정도로 나를 잘 알고 있었어.
 
내가 무엇을 좋아하고 언제 웃는지
내가 무엇을 싫어하고 언제 힘들어하는지
 
내 감성, 느낌, 슬픔, 기질까지도
너는 모든 것을 알고 있었어.
 
솔직히 말해봐.
너 천사 만난 거 맞지?